노회원 게시판

  • home
  • 경북노회 게시판
  • 노회원 게시판

저의 댓글을 누가 삭제하셨나요?

2018.07.02 00:46

파수꾼 조회 수:115

백낙원목사님께서 제기하신 이유로 삭제를 하신것인지 궁금합니다.

그리고

누가 어떤 권한으로 삭제를 했는지 정중히 문의를 드립니다.

 

 

 

 

 

[백낙원목사님의 글을 인용합니다.]

목자(shepherd) = 감독(bishop) = 장로(elder)라는 이런 등식은 지금까지의 신학 이론을 무시하는 일일 뿐 아니라성서와 교회의 질서를 송두리째 파괴하는 중차대한 문제이기 때문에도저히 묵과해서는 안 되는 일이며아론이 스스로 모세의 위치에 앉는 일이며다른 교단이나 타 노회그리고 알만한 성도들에게도 수치스러운 일이라 여깁니다.
이렇게 중대한 문제인데도 정보위원회에서 이를 인정하는 것인지그냥 묵과하는 것인지지금까지 문제를 제기하지도 않고 정정 또는 삭제를 하지 않고 있습니다.
노회 정보위원장께서 저의 의견이나 신학적 이해가 잘못된 것이라면저의 잘못을 지적해서 꾸짖어 주시고위와 같은 등식을 게재한 장로님이 잘못되었다면속히 그 댓글을 삭제해 주실 것을 촉구하는 바입니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글을 쓰시기 전에 꼭 읽어주십시오! [3] 관리자 2016.02.11 263
132 동지 박정철 2018.07.07 53
131 한신대학교 바로가기 링크 수정바랍니다. 권태현 2018.07.02 42
» 저의 댓글을 누가 삭제하셨나요? [1] 권태현 2018.07.02 115
129 웃음꽃이 피었습니다. [1] 박정철 2018.06.29 75
128 노회는 폐회되었지만, 이제부터가 중요합니다. 최형규 2018.06.26 78
127 지주(지지대) 되시는 예수님 [3] 박정철 2018.06.23 110
126 노회 속회장소가 왜 대구입니까? [5] 권태현 2018.06.20 210
125 6월 25일, 제139회기 정기노회 속회가 재소집되었다지요? 최형규 2018.06.19 82
124 정상적으로 노회가 속회되는 그 날이 오면~........ [3] file 최형규 2018.06.09 160
123 경북노회 홈페이지 회원의 범위는 어디까지 입니까? 권태현 2018.06.09 69
122 [펌글]관상기도의 신학적 문제점과 목회적 대안 [4] 권태현 2018.06.07 138
121 신학교육을 중심으로 한 한신대 발전방안 마련믈 위한 교단공청회 개최 [1] file 최형규 2018.06.05 57
120 장로5명을 찾으셨습니까? [2] 권태현 2018.06.04 119
119 6월5일 속회 노회가 '성료'되기를 간절히 바랍니다. [6] 최형규 2018.06.01 189
118 장로 노회장 선출 정례화 사례에 대한 팩트체크. 최형규 2018.04.28 131
117 들리는 소식 하나 [7] 권태현 2018.04.25 203
116 제139회기 경북노회 정기노회 속회를 기다리며(3) [3] 최형규 2018.04.25 94
115 지교회에 전해졌으면 해서 총회게시판에서 옮겨옵니다. [2] file 최형규 2018.04.20 110
114 [전대환 목사의 논어 이야기] 1. 배움의 기쁨 [5] 전대환 2018.04.17 122
113 노회 임원회에 조건없이 조속한 노회의 속회를 요청합니다. [1] 최형규 2018.04.11 124

Copyrights ⓒ 2003~2016. All Rights Reserved.
The Gyeongbuk Presbytery of the Presbyterian Church in the Republic of Korea.